시 사랑 시의 백과사전 > 시백과 > 설움의 덩이 - 김소월

설움의 덩이 - 김소월
 
동시에 너무 여러편의 작품을 올리는 일이 없도록 합시다.
* 특정종교나 정치.사상,이념을 노골적으로 찬양하거나 비방하는 작품은 게재를 금합니다.
* 지극히 개인적 이야기와 다수 회원이 삭제를 요청하는 글은 양해없이 삭제되거나 개인게시판으로 옮겨집니다.
* 저자(시인)에는 아호, 닉네임이 아닌 이름만 기재하셔야 하며,
  아호 등을 사용해 등록자 이름과 저자(시인)의 이름이 달라지면 검색에서 검색이 되지 않습니다.
* 동시에 10만건을 검색합니다. 검색결과가 보이지 않을때는 [다음검색]을 눌러서 확인하십시오,

 
    · 글쓴이 : poemlove     날짜 : 02-08-26 15:01     조회 : 5226    
    · : 설움의 덩이 - 김소월
    · 저자(시인) : 김소월
    · 시집명 :
    · 출판연도(발표연도) :
    · 출판사명 :
설움의 덩이

김소월


꿇어앉아 올리는 향로(香爐)의 향(香)불.
내 가슴에 조그만 설움의 덩이.
초닷새 달그늘에 빗물이 운다.
내 가슴에 조그만 설움의 덩이.


작품 검색   
번호 제목 저자 조회수 등록일 글쓴이
81 설움의 덩이 - 김소월  김소월 5227 08-26 poemlove
80 서울 밤 - 김소월  김소월 6190 08-26 poemlove
79 생과 사 - 김소월  김소월 6785 08-26 poemlove
78 새벽 - 김소월  김소월 6016 08-26 poemlove
77 산 위에 - 김소월  김소월 6319 08-26 poemlove
76 산 - 김소월 (1)  김소월 7613 08-26 poemlove
75 삭주구성(朔州龜城) - 김소월  김소월 7868 08-26 poemlove
74 사노라면 사람은 죽는 것을 - 김소월  김소월 6565 08-26 poemlove
73 비단 안개 - 김소월 (6)  김소월 8875 08-26 poemlove
72 비난수 하는 맘 - 김소월  김소월 4903 08-26 poemlove
71 붉은 조수(潮水) - 김소월  김소월 4460 08-26 poemlove
70 분 얼굴 - 김소월  김소월 4660 08-26 poemlove
69 부헝새 - 김소월  김소월 4361 08-26 poemlove
68 부부 - 김소월  김소월 5760 08-26 poemlove
67 부모 - 김소월 (2)  김소월 12270 08-26 poemlove
66 부귀공명(富貴功名) - 김소월  김소월 4658 08-26 poemlove
65 봄비 - 김소월  김소월 9998 08-26 poemlove
64 봄밤 - 김소월  김소월 7387 08-26 poemlove
63 밤 - 김소월  김소월 10722 08-26 poemlove
62 반달 - 김소월  김소월 5466 08-26 poemlove
61 바리운 몸 - 김소월  김소월 5162 08-26 poemlove
60 바람과 봄 - 김소월  김소월 7138 08-26 poemlove
59 바다 - 김소월  김소월 5859 08-26 poemlove
58 물마름 - 김소월  김소월 5466 08-26 poemlove
57 묵념(默念) - 김소월  김소월 4548 08-26 poemlove
56 무심(無心) - 김소월  김소월 6192 08-26 poemlove
55 무신(無信) - 김소월  김소월 4321 08-26 poemlove
54 무덤 - 김소월  김소월 8476 08-26 poemlove
53 몹쓸 꿈 - 김소월  김소월 5728 08-26 poemlove
52 맘 켕기는 날 - 김소월  김소월 5442 08-26 poemlove
51 만리성(萬里城) - 김소월  김소월 6904 08-26 poemlove
50 만나려는 심사(心思) - 김소월  김소월 5782 08-26 poemlove
49 마른 강(江)두덕에서 - 김소월  김소월 5631 08-26 poemlove
48 불운에 우는 그대여 - 김소월  김소월 4968 08-26 poemlove
47 맘에 있는 말이라고 다 할까 보냐 - 김소월  김소월 6256 08-26 poemlove
46 바다가 변하여 뽕나무밭 된다고 - 김소월  김소월 5734 08-26 poemlove
45 들돌이 - 김소월  김소월 4445 08-26 poemlove
44 두 사람 - 김소월  김소월 6331 08-26 poemlove
43 담배 - 김소월  김소월 8503 08-26 poemlove
42 닭은 꼬꾸요 - 김소월  김소월 5050 08-26 poemlove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