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8/양전형

홈 > 시 사랑 > 추천시
추천시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길8/양전형

길8 / 양전형


                                                              누군가
                                                  나를 밟고 가야 할 일이 있다면
                                                              나도 길이다
                                                      이 사막 같은 세상
                                                                    누구라도 헤매지 않게
                                                                      곧고 평평히 드러눕겠다
                                                        포도 위엔 돌멩이 하나 없다
                                                            숲이 있고 바다가 있고
                                                                  약간의 바람
                                                            때로는 달빛 은은한 나는
                                                          누구라도 걷고 싶은 길이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6(1) 명
  • 오늘 방문자 518 명
  • 어제 방문자 1,128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14,295 명
  • 전체 게시물 177,096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