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아래 시인- 최명길

홈 > 시 사랑 > 추천시
추천시
 
여러분의 애송시로 꾸미는 공간입니다.

나무 아래 시인- 최명길

하늘불탱 0 4363
나무 아래 시인

최명길

광야에 선 나무 한 그루
그 아래 앉은 사람
그는 시인이다

나무는 광야의 농부
그 사람은 광야의 시인

가지 뻗어 하늘의 소리를 받들고
뿌리 내려 땅의 소리를 알아채는 나무
그런 나무 아래서 우주를 듣는
그런 사람
그 또한 시인이다

나무 아래 앉기만 해도
그 사람은 시인이다
시를 안 써도 시인이다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0(1) 명
  • 오늘 방문자 1,001 명
  • 어제 방문자 946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687,692 명
  • 전체 게시물 176,748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