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를 바라보면

홈 > 시 사랑 > 나도 시인
나도 시인


아직 등단하지 않았지만 시에 관심과 조예가 있는 분들의 자기 작품을 소개합니다.
등단시인은 시인약력에 본인 프로필을 등록하신 후 회원등급 조정을 요청하시면 <시인의 시>에 작품을 올릴 수 있습니다.

바다를 바라보면

목산시몬 0 325
바다를 바라보면

        목산

인간 세상사 큰 삶을 위해
이 세상에 태어나
하늘처럼 좋아해도

누구나
한번은

폭풍 비바람 불어와
뱃길 갈매기 떼 깃털 때려
거친 파도 몰아쳐도

침묵으로 대해주는
어머니 품 안 같은 바다
불면에 밤이 우울해

수평선을 바라보면
응어리진 가슴 펑 뚫리듯
편안한 것은

가슴속
마음에

사랑 성공 행복 기쁨
슬픔 이별 실패 불행
속 깊은 말 다 나눌 수 있어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