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에 묻어두고 싶은 글

홈 > 커뮤니티 > 감동글 모음
감동글 모음
 
감명깊게 읽은 글을 올려주세요. 퍼온글은 꼭 출처명시!!
플래시파일 (swf) 금지합니다. 올려도 재생안됩니다. 유튜브 영상으로 링크만 걸어주십시오.

가슴에 묻어두고 싶은 글




가슴에 묻어두고 싶은 글

누군가를 사랑하지만 그 사람에게 사랑 받지 못하는
일은 가슴아픈 일입니다.

하지만 더욱 가슴아픈 일은 누군가를 사랑하지만
그 사람에게 당신이 그 사람을 어떻게 느끼는지
차마 알리지 못하는 일입니다.

우리가 무엇을 잃기 전까지는 그 잃어버린 것의
소중함을 모릅니다.
하지만 우리가 무엇을 얻기 전까지는 우리에게 무엇이
부족한지 깨닫지 못하고 있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인생에서 가장 슬픈 일은 누군가를 만나 그 사람이 당신에게
소중한 의미로 다가왔지만 결국 인연이 아님을 깨닫고
그 사람을 보내야 하는 일입니다.

누군가에게 첫눈에 반하기까지는 1분밖에 안걸리고,
누군가에게 호감을 가지게 되기까지는 1시간밖에 안걸리며
누군가를 사랑하게 되기까지는 하루밖에 안걸리지만
누군가를 잊는데는 평생이 걸립니다.

가장 행복한 사람은 모든 면에서
가장 좋은 것을 가지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
그들은 단지 대부분의 것들을 저절로 다가오게 만듭니다.
꿈꾸고 싶은 것은 마음대로 꿈꾸세요.
가고싶은 곳은 어디든 가세요.
되고싶은 것은 되도록 노력하세요.

왜냐하면, 당신이 하고싶은 일을 모두 할 수 있는 인생은
오직 하나이고 기회도 오직 한번이니까요.

진정한 친구란 그 사람과 같이 그네에 앉아 한마디
말도 안하고 시간을 보낸 후 헤어졌을 때,

마치 당신의 인생에서 최고의 대화를 나눈 것 같은
느낌을 주는 사람입니다.

외모만을 따지지 마세요.
그것은 당신을 현혹시킬 수 있습니다.

재산에 연연하지 마세요.
그것들은 사라지기 마련입니다.
당신에게 미소를 짓게 할 수 있는 사람을 선택하세요.

미소만이 우울한 날을
밝은 날처럼 만들 수 있습니다.

부주의한 말은 싸움의 불씨가 되며,
잔인한 말은 인생을 파멸시킬 수도 있습니다.
시기 적절한 말은 스트레스를 없앨 수 있으며,
사랑스런 말은 마음의 상처를 치료하고
축복을 가져다줍니다.
항상 자신을 다른 사람의 입장에서 보세요.

만약 당신의 마음이 상처를 받았다면
아마 다른 사람도 상처를 받을 겁니다.

사랑은 미소로 시작하고 키스로 커가며
눈물로 끝을 맺습니다.

당신이 태어났을 때 당신 혼자만이 울고 있었고
당신 주위의 모든 사람들은 미소짓고 있었습니다.

당신이 이 세상을 떠날 때는 당신 혼자만이 미소짓고
당신 주위의 모든 사람들은 울도록 그런 인생을 사세요.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영상제작 : 동제








접시꽃을 바라보며

김용호

토방 앞 초여름 바람에 미동하는
접시꽃을 바라보며 ……

미소지을 수 있는 나의 마음의 구간에는
감미로운 기쁨이 흐릅니다

빨간 접시꽃이 외로운 내 마음에 스며듦은
정직하게 말해 추상(抽象)적인 행복입니다.

접시꽃과 나는 차이와 다름없이 같은 마음으로
마주함이 극한 사랑입니다.




영상제작 : 동제






어느 할머니의 수표

어느 등산가가 등산을 하다가 길을 잃었습니다
해가 저물고 갑자기 눈보라까지 쳐서 이제 죽었다고
생각할 쯤 멀리서 작은 불빛이 보였습니다.
작은 초가삼간 집 이였습니다.
그는 거의 탈진 상태에서
"계십니까? 계십니까?"
그때 어떤 할머니가 나왔습니다.
그는 무조건 들어가 쓰러지고 말았습니다.
그리고 얼마가 지났을까?
할머니가 자신을 간호하고 있었습니다,
"이제 정신이 드오?"
"아,, 죄송합니다.
허락도 없이 이렇게 폐를 끼쳐서"
" 아니오,, 더 머물다 가시오.
눈보라가 멈추려면 며칠은 더 있어야 한다오"
할머니는 가난했지만 회장에게 겨울 양식을 꺼내어
함께 며칠을 보냈습니다.
등산가는 눈보라가 끝나기만을 기다려야만 했습니다.
할머니는 자신을 아들을 대하듯이 정성껏 보살펴주었습니다.
" 나도 자네만한 아들이 있었다오.
지금은 이 세상에 없지만 이놈의 산이 문제요.
이놈의 산이 변덕이라"
등산가는 이 생명의 은인인 할머니에게
보답하기 위해 어떻게 해드릴까 생각을 했습니다.
할머니 집을 보니 온통 구멍이 나고 차가운 바람이 들어왔습니다,
"그래 할머니 집을 따듯하게 살 수 있도록 새로 사드려야겠구나"
그 등산가는 다름 아닌 거대기업의 사업가 회장 이였습니다.
눈보라가 끝나는 날 회장은 몰래 백지수표를
꺼내 거액의 수표를 적어 봉투에 넣었습니다.
그리고는 할머니에게 말했습니다.
" 할머니 이거 받으세요"
"이게 뭐요?"
"이제 이거면 겨울을 따듯하게 보내실 수 있으실 겁니다"
그리고는 회장은 미소를 지으며 떠났습니다.
그리고 몇 년 후 회장은 다시 그 산에 등산을 가게 되었습니다.
할머니가 과연 따듯하게 지내고 계실까 궁금하기도 하고 해서
끔찍한 등산 경험 이였지만 그 산으로 다시 떠났습니다.
그런데 그 할머니 집은 그대로 있는 것 이였습니다.
뛰어들어가자 방안에서 부패한 냄새가 진동을 하고 할머니는
홀로 죽음을 맞이했습니다.
아마도 겨울양식도 없고 작년에 너무 추워 동사한 듯 보였습니다.
" 아니 이럴 수가 내가 분명 그 큰돈을 드렸는데?"
그 때 자신이 준 수표는 문의 구멍난 곳에 문풍지로
사용하고 계셨습니다.
"아뿔사.."
그때서야 회장은 자신의 잘못을 후회하며 할머니를
양지바른 곳에 묻어드렸습니다.
그리고 깨달았답니다.
가장 귀한 것이라도 깨닫지 못하면 휴지 조각이 되는구나
귀한 것이라도 깨닫지 못하거나 깨닫지 못하게 하면 아무 의미가
없는 휴지조각이구나 어쩌면 내 주변에도 휴지 조각 같지만
귀한 것이 있을 수도 있고 할머니가 주신 그 귀한 음식이
어쩌면 내겐 귀한 보석인데 난 그것을 휴지로 드렸구나
여러분 우리 주변에도 이렇게 귀한 수표같이 귀한 것들이 있지만,
깨닫지 못하여 문풍지로 사용하는 것이 있지는 않습니까?
주변을 잘 돌아 보십시요.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영상제작 : 동제





세상에서 가장 못난 변명

세상에서 가장 못난 변명이 있다.
"시간이 없어서"라고 말하는 일이다.

사람들이 둘러대는 변명 중에서도
가장 어리석고 못난 변명이다.

시간은 우리 삶에서 가장 필요한 존재이며
인간이 가장 원하고 있는 삶의 길이다.

"시간이 없다"는 말은 시간을 방목하고 있는 자들의 변명이다.
시간은 있는 것이 아니라 만드는 것이기 때문이다.

누구에게 주어진 하루 24시간 1440분이다.
누구는 시간이 많아서 약속도 잘 지키고
열심히 책임과 의무를 다하는가.

그것은 아니다.
시간관리를 잘하기 때문이다.

오늘도 시간관리를 잘하셔서
꼭 성공하시는 삶 이루셔요.

시간을 적당히 흘러 보내고
성공한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나태하고자 마음먹으면 얼마든지
풀어질 수 있는 게 사람입니다.

사람들이 둘려대는 변명 중에서도 가장 어리석고
못난 것은 "시간이 없어서"라는 변명입니다.

시간은 우리가 가장 원하는 것이면서도
또한 가장 잘못 쓰고 있는 것이기도 합니다.

데일 카네기(Dale Carnegie)는
시간 관리의 중요성에 대해 이렇게 설파했습니다.

"현재의 이 시간은 더할 수 없는 보배다.
만일 하루를 헛되이 보냈다면 큰 손실이다.
하루를 유익하게 보낸 사람은
하루치 보배를 파낸 것이다.

하루를 헛되이 보내는 것은
내 몸을 소모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시간이 없어서"라는 못난 변명을 하는
어리석은 사람이 되기보다 시간을 방목하지 않는
철저한 자기관리를 할 수 있는 사람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8가지 진미

① 재료를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음식의 맛.
② 삶의 의미를 찾을 수 있는 직업의 맛.
③ 진정으로 즐길 줄 아는 풍류의 맛.
④ 기쁨을 위해 만나는 관계의 맛.
⑤ 남을 위해 하는 행복을 느끼는 봉사의 맛.
⑥ 무언가를 배우며 성장하는 학습의 맛.
⑦ 정신과 육체가 균형을 이루는 건강의 맛.
⑧자신의 존재를 제대로 이해하는 인간의 맛.

출처 : 정약용 《중용》중에서




영상제작 : 동제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5 명
  • 오늘 방문자 534 명
  • 어제 방문자 1,128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14,311 명
  • 전체 게시물 177,096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