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2)

홈 > 시 사랑 > 없는 시 올리기
없는 시 올리기

사이트에 등재되지 않은 좋은 시를 만나시면 이곳에 올려서 많은 분들이 함께 감상할 수 있도록 해주세요.

봄 (2)

봄 (2)

                      노영수


봄의 연미복을 입고 대청에 서면
자색으로 물들어 오는 하늘과 땅
강은 쑥 냄새 끝에서 피어오르는
아지랑이
신기루의 언덕을 넘어오는
나비 소녀들의 가벼운 輪舞
흔들리는 노오란 월계관

내 어깨 위
오동나무 가지엔 환희를 토해내는
목청이 고운 제비떼의 알토음
혼성 이중주

낮달의 祝歌
0 Comments
제목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5 명
  • 오늘 방문자 687 명
  • 어제 방문자 1,314 명
  • 최대 방문자 3,743 명
  • 전체 방문자 5,719,423 명
  • 전체 게시물 177,179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