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을 모르는 인생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론, 수필, 감상평 등과 일상적 이야기, 유머, 질문, 답변, 제안 등 형식이나 주제, 성격에 관계없이 쓸 수 있습니다.
(단, 영리 목적의 광고성 정보는 금지하며 무단 게재할 경우 동의없이 삭제하며 향후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내일을 모르는 인생

현영길작가 0 134
내일을 모르는 인생/玄房 현영길


인생 날개
옷 벗는 그날
삶 돌아볼 수 있는가?
누구나 떠나야 하는 인생길
하루하루 삶 감사 눈물
덕 없는 인생이라 하는가?
인생 요단강 건너는 그날
누구나 임 앞에 서야 한다네!
잘날 건 못 낫건 떠야 하는 길
먼 길 떠나는 인생 옷
언젠간 노크하는 그날
날 기억해 주소서.



시작 노트: 어젠 바쁜 일상이었다.
오전 상갓집 방문 오후 시상식에
다녀왔다. 삶의 옷을 벗는 그 순간
임 앞서니 이 또한 기쁘지 아니한가?
내 임 계시기에 난, 사나, 죽으나
기쁨 요단강 건넌다네!
0 Comments
제목